도로소식

  • 소통센터
  • 도로소식
대전시_개인형 이동장치 안전 강화 및 이용환경 개선 협력 나서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21.10.18 조회수 138

대전시는 15일 전동킥보드 등 개인형 이동장치(PM, 퍼스널 모빌리티) 안전한 이용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교육청, 경찰청, 공유킥보드 업체 9개사와 상호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ㅇ 이날 협약식에는 허태정 대전시장, 설동호 대전시교육감, 송정애 대전경찰청장과 지쿠터, 씽씽 등 공유킥보드 업체 9개사 대표가 함께했다.

 

ㅇ 협약 당사자들은 개인형 이동장치의 급격한 증가로 문제가 되고 있는 전동킥보드 안전사고 발생, 무질서한 주차로 인한 보행 불편 문제 등을 개선하기 위해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대전시는 자전거도로 추가 개설 및 턱 낮춤, PM 전용주차장 신설 등 개인형 이동장치 이용환경을 개선하고, 인프라 확충을 통해 안전관리 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ㅇ 대전시교육청은 초··고등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교통안전교육에 개인형 이동장치 이용안전 수칙 내용을 포함하고, 가정통신문·SNS 등을 통하여 홍보를 확대한다.

ㅇ 대전경찰청은 연령 제한자(16) 이용, 무면허, 안전모 미착용, 2인탑승, 보도주행, 음주운전, 신호위반, 중앙선침범 등 법규 위반행위에 대해 계도·단속을 강화한다.

 

ㅇ 한편 공유 전동킥보드 업체는 최고속도를 20km/h(어린이보호구역 10km/h) 조정하여 운영하고 안전모제공, 손해보험 의무가입 등 개인형 이동장치의 안전한 이용을 강화하는데 노력하기로 했다.

 

ㅇ 또한 주차허용구역에만 반납 가능하도록 시스템을 개선·운영하고, 허용구역에 반납한 이용자에게 다양한 인센티브를 제공하기로 했다.

 

첨부파일
이전글 울산시_성내고가교~염포산영업소 조명등 ..
다음글 대전시_29개 주요 간선도로에 조명탑 설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