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소식

  • 소통센터
  • 도로소식
경기도_2021 제2회 추경예산으로 총 721억 원 도로건설사업 예산 증액 편성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21.05.25 조회수 66

경기도가 총 721억 원 규모의 도로건설사업 예산을 2021년도 제2회 추경예산을 통해 편성, 도민 교통복지 증진을 위한 안전하고 쾌적한 도로환경 조성에 중점 투자할 계획이라고 25일 밝혔다.

 

이번 도로분야 추경예산은 2021년 본 예산 1,127억 원의 64% 수준인 721억 원을 증액 편성한 것으로, 재원은 국고보조금 102억 원, 부담금 115억 원, 도비 504억 원을 활용했다.

 

도는 이번에 편성한 예산을 바탕으로 주요 도로건설사업의 적기 준공을 도모, 교통복지 증진은 물론, 물류 이동성 증대를 통한 도내 지역 균형 발전에 박차를 가하겠다는 방침이다.

 

사업 예산을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오남~수동 등 국가지원지방도(국지도) 11개 사업에 431억 원, 진위역~오산시계(동서축1) 등 지방도 9개 사업에 290억 원을 각각 편성했다.

 

이중 신규사업으로 지방도 안중~조암(2구간), 국지도 강하~강상 등 3개소에 21억 원, 준공사업은 지방도 불현~신장 1개소 50억 원, 착공사업은 국지도 군내~내촌 등 3개소 39억 원, 현재 공사 등이 진행 중인 사업은 국지도 도척~실촌 등 13개소 611억 원을 투입할 방침이다.

 

지역별로는 동북부 지역 국지도 장흥~광적, 지방도 화도~운수 등 12개 사업에 411억 원, 서남부 지역 국지도 갈천~가수, 지방도 공도~양성(1구간) 등 8개 사업에 310억 원을 편성, ‘특별한 희생엔 특별한 보상’이라는 민선7기 도정 철학에 맞춰 지역균형 발전 및 상습정체구간 해소에 중점적으로 투자할 방침이다.

 

이기민 경기도 도로정책과장은 “이번 추경에 편성된 도로사업 예산은 안전하고 쾌적한 도로 건설을 위해 편성된 예산으로 상습 정체와 도로선형 불량 등으로 열악한 도로환경을 개선할 것”이라며 “도민의 교통복지를 향상시킴과 동시에 광역 도시 간 물류이동성을 증대해 기업하기 좋은 도로를 제공할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도는 올해 도로건설사업에서 각종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현장관계자 교육을 철저히 시행하고, 상시 안전모니터링을 실시해 도로이용객과 근로자 모두가 안전한 도로를 건설하는데 주력할 방침이다.


첨부파일
이전글 지방도 보상 후 장기간 등기 미이전 토지(..
다음글 경기도_대광위·성남시와 협업 통해 산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