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소식

  • 소통센터
  • 도로소식
대구시_정부 예산안에 역대 최대 국비 3조 6017억 원 반영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21.08.31 조회수 35
□ 대구시가 ’22년 정부 예산안 국비 반영액을 자체 집계한 결과, 전년도 반영액 3조1,032억 원 대비 4,715억 원이 증가한 3조6,017억 원(경상적 복지비, 교부세 제외)이 반영된 것으로 파악되었다.

  ○ 이는 전년도 정부 예산안 국비 반영률과 비교했을 때 15% 정도가 증가한 것으로, 정부 예산안 총지출 증가율 8.3%(’21년 558조 → ’22년 604.4조)를 훨씬 상회 하며, 대구시는 코로나19 이후 지역 경제·사회 전반의 일상 회복에 대한 강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 특히 대구시 첨단의료, 물산업, 미래차, ICT융합산업 등 주요 신규사업 52건 1,756억 원이 정부안에 반영되면서 산업구조 혁신과 미래 신산업 육성을 위한 기반을 강화할 수 있게 되었다.
   * 신규사업 반영 : (’21년) 1,078억 원 → (’22년) 1,756억 원 (증 678억 원)

□ 2022년 주요 반영사업을 살펴보면,
첫째, 미래 신성장산업과 R&D 분야에서는,

  ① 의료산업
    ○ 의료산업 분야에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해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비대면 디지털 치료제 산업 선점을 위해 제안한 ‘디지털 치료기기 육성을 위한 실증플랫폼 구축사업(10억 원)’이 신규로 반영되면서, 디지털 치료기기의 개발에서부터 임상, 건강보험 수가 반영의 전 과정을 체계적으로 지원할 수 있게 됨
      ▶덴탈 빅데이터 기반 치과산업 디지털화 촉진(10억 원), ▶광역권 뷰티산업 혁신성장 지원(10억 원), ▶라이프케어 산업기반 구축(26억 원), ▶의료기술시험연수원 건립(56억 원) 등이 반영되어 지역 첨단의료산업과 뷰티산업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
 
  ② 물산업
    ○ 시에서 역점사업으로 기획한 ‘센소리움연구소 운영(1단계 : 지능형 센서 활용 스마트 물산업, 30억 원)’이 신규로 반영되면서, 4차 산업혁명 시대에 필수 요소인 센서 개발을 통해 지역 중소·중견기업 디지털화 신사업을 지원할 수 있게 되었으며, 향후 시스템 반도체 산업으로까지 영역확장이 기대됨
      ▶국가물산업클러스터 운영(238억 원), ▶ 물산업 유체성능시험 센터 건립(60억 원), ▶한국물기술인증원 운영(62억 원) 등이 반영되어 글로벌 물산업 선도도시로서의 경쟁력을 확보

  ③ 미래형 자동차산업
    ○ 미래형 자동차 분야에서는 ▶자율주행 기술개발 혁신 사업(97억 원), ▶자동차산업 미래 기술혁신 오픈 플랫폼 생태계 구축(55억 원), ▶5G기반 자율주행 융합기술 실증플랫폼 구축(83억 원), ▶미래차 디지털 융합산업 실증플랫폼 구축(96억 원) 등이 반영되어, 명실상부 대구가 미래형 자동차산업의 메카로서의 명성을 이어갈 수 있게 됨

  ④ 로봇산업
    ○ 로봇산업 분야에서는 ▶대구 이동식 협동로봇 규제자유 특구(79억 원), ▶5G기반 첨단제조로봇 실증기반 구축(83억 원), ▶지능형 로봇 보급 및 확산(854억 원), ▶스마트공장 보급 확산(290억 원) 등이 반영되어 지난 13일 유치에 성공한 국가 로봇 테스트필트 혁신사업과 더불어 로봇산업 생태계 완성을 통한 로봇산업 중심도시로 위상을 확보

  ⑤ ICT융합산업·스마트시티 등
    ○ ICT융합산업 분야에서는 지역내 SW기업 집적단지인 수성알파시티에 기업 주도로 기업수요에 기반한 SW 인력양성과 공급체계 구축을 위한 ‘산학관 협력 SW 인재육성 기반 조성 사업(17억 원)’이 신규로 반영되어, 지역 SW 고급인력의 양성과 지역 정착을 위한 선순환 시스템을 마련함
      ▶AI융합 지역특화산업 지원(38억 원), ▶지역산업 맞춤형 인공지능 응용기술 지원(33억 원), 스마트시티 혁신성장동력 프로젝트 연구개발(63억 원) 등이 반영되어 ICT융합산업을 활용한 스마트시티로의 발전에 속도를 더할 수 있게 되었음

□ 둘째, 코로나19 이후 지역 경제 역동성 회복 및 재도약을 위한 소부장 산업경쟁력 강화와 지역산업혁신 분야에서는,

  ○ 지역의 강점 산업인 정밀기계가공산업에 지능 기계, 로봇을 적용한 디지털 구조 전환을 위한 ‘디지털융합 제조공정혁신 정밀기계 가공산업 육성(40억 원)’이 신규로 반영되어 가공생산 공정의 자동화 및 고도화, 생산성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임
    ▶친환경 바이오 플라스틱 상용화 지원(10억 원), ▶첨단 나노소재부품 사업화 실증기반 고도화(18억 원) 등 반영
 
  ○ 지역 산단 종사자들의 오랜 숙원인 ‘도심 노후산단 스마트 주차장 인프라 구축사업(설계비 5억 원)’이 신규로 반영되어 입주업체 주차난 해소와 원활한 물류수송이 가능해짐에 따라 산단 경쟁력 강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됨
    ▶산업단지 대개조(294억 원), ▶캠퍼스 혁신파크 조성(8억 원), ▶노후산단(제3산단, 서대구산단) 재생 사업(190억 원), ▶한국 안경산업 고도화 육성사업(15억원) 등을 확보하여 지역 전통 사업의 구조 고도화를 통한 산업경쟁력 강화에 기여

□ 셋째, 국가산단 철도망 연계 등 산업단지 접근성 향상으로 기업 물류 지원과 대구·경북 경제공동체 조성을 위한 광역교통망 조성 및 혼잡도로 해소 분야에서는,

  ○ ▶대구산업선 철도 건설(400억 원), ▶대구권 광역철도 건설(320억 원), ▶다사~왜관 광역도로 건설(96억 원), ▶조야~동명 광역도로 건설(32억 원), ▶도시철도 1호선 안심~하양 복선전철(465억 원) 등의 광역교통망 구축사업이 반영되어 물류수송 효율성과 대구경북 공동 경제 번영을 위한 교통망 확충에 탄력을 받게 됨
 
  ○ 또한, ▶상화로 입체화 사업(120억 원),  ▶금호워터폴리스 산단 진입도로 건설(150억 원) 등 혼잡도로 해소 및 노후 산단 경쟁력 강화에 필요한 도로 건설 사업비 확보

□ 그 밖에 반영된 주요 사업으로는,
 
  ○ ▶대경권 감염병 전문병원 설립(116억 원), ▶옛 경북도청 이전부지 조기 매입(211억 원), ▶전기차·이륜차·수소차 보급 사업(747억 원) 등이 반영되어 지역 감염병 대응체계 확충과 숙원 사업들의 속도감 있는 추진이 가능하게 되었음

□ 한편, 대구시는 금년 내 공모선정 가능성이 있는 국비사업과 전국배분 사업들의 금액이 확정되면 국비 확보액이 추가로 증액될 것으로 내다봤다.

□ 권영진 대구시장은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어려운 상황에서도 내년도 국비확보를 위해 전 직원이 함께 매진한 결과, 미래산업 성장동력 확보와 지역경제 활력 회복을 위한 양질의 사업들을 예산안에 반영할 수 있었다.”면서 “정부안에 누락 된 우리시 현안 사업들이 국회 심의 과정에서 증액 또는 추가될 수 있도록 지역 국회의원 등과 협력해 최대한의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첨부파일
이전글 대전시_내년 국비 3조 8744억 원 목표 달성 ..
다음글 인천시_시민과 함께_2022년 국비 5조원 시..